Posted
Filed under 건축의 언저리에서(짧은글 모음)
* 2009년 11월에 발간된 '궁궐의 논물, 백년의 침묵'에 실린 원고임.

□ 기타 궁궐과 근대 건축물

  ■ 경모궁(景慕宮) 대한의원 본관

서울대학교 의학 박물관으로 사용되고 있는 이 건물은 1908년 대한의원 본관으로 세워졌다.[그림 36] 대한의원 본관이 세워졌던 이 자리는 경모궁과 함춘원(含春苑)이 있던 자리였다. 경모궁은 정조가 자신의 아버지 사도세자와 어머니인 헌경왕후를 위한 사당으로 지었던 건물로 1839년 소실되었다. 함춘원은 창경궁 동쪽에 있던 부속 동산이자 후원이었다. 대한의원 본관은 당시 탁지부 건축소의 기사였던 야바시 겐끼찌(矢橋賢吉)이 설계했던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1908년 11월 완공하였다. 벽돌조 2층 건물로 건물 중앙의 시계탑이 강렬한 인상을 주고 있다. 서양 건축의 네오 바로크 양식의 건축물이다. 중앙의 시계탑을 중심으로 대칭형으로 구성하였고 경사지붕으로 처리되었다. 시계탑의 상부에는 작은 돔을 올려져 있다. 일제강점기에는 총독부의원으로 개칭되었고, 해방이후부터 1979년까지 서울대학교 부속병원으로 사용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운현궁(雲峴宮) 이준 저택

운현궁은 고종의 생부인 흥선대원군 이하응의 저택이었다. 고종이 즉위하면서 그의 본궁이 되어 궁의 명칭이 붙게 되었다. 대원군이 1898년 별세한 이후 운현궁은 고종의 형인 이재면에게 상속되었고 1912년 이재면이 사망하고 그의 아들 이준용에게 상속되었다. 이준용은 이재면이 사망한 후 이름을 이준으로 개명하였다. 운현궁 이준 저택은 1907년에서 1911년 사이에 신축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 건물의 설계는 일본인 건축가 가타야마(片山東態)가 하였다. 서양 건축의 네오 바로크 양식을 따른 벽돌조 2층 건물로 정면 중앙의 현관은 아치와 붙임기둥으로 처리하였다.[그림 37] 좌우 대칭형의 건물로 건물의 중앙부는 돔 형식의 지붕으로 처리하였다. 좌우에는 아치가 연속된 아케이드 형식의 발코니가 만들어졌다. 외벽은 벽돌에 모르타르를 발라 마감하였다. 1917년 이준이 사망하자 순종의 형제인 의친왕의 아들 이우에게 상속되었으나 해방 후 미군정청에 접수되었고, 1946년 8월부터 덕성여대가 소유하고 있다. 현재는 덕성여대 재단사무실로 이용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달성궁(達城宮) 일본 제일은행 경성지점

한국은행 화폐금융박물관으로 사용되고 있는 이 건물은 1912년에 완공된 일본 제일은행 경성지점으로 세워졌다. 원래 이 자리는 달성궁이 있던 자리로 이 건물 신축 당시에 몇 채의 큰 한옥이 남아있었다고 한다. 1885년 5월 서울에 온 스크랜톤(William B. Scranton) 선교사는 1895년 달성궁 내의 한옥을 구입하여 1907년까지 예배당으로 사용하였다. 일본 제일은행 경성지점은 달성궁을 헐고 1907년 착공하였다. 완공된 일본 제일은행 경성지점은 철근콘크리트조 건축물로 지하 1층, 지상 3층의 건축물이었다. 건물 중앙에 현관을 만들어 좌우대칭으로 구성하고 외장은 화강석으로 마감하여 서양 석조건축의 육중함을 표현하였다. 좌우측의 원통형 계단 상부에 설치된 돔이 전체적인 외관에서 특징적인 요소로 사용되었다. 일본인 건축가 다쓰노 깅고(辰野金吾)가 설계하였다. 한국전쟁으로 파괴된 것을 1958년 보수하였고 2001년 6월 화폐금융박물관으로 개관하였다.[그림 38]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경희궁

경희궁이 결정적으로 훼손되기 시작한 것은 1909년(융희 3년)이었다. 통감부는 이곳에 일본인 학생을 위한 중학교를 건립하기로 결정하고 경희궁 서쪽 영역에 통감부 중학교를 세웠다. 1911년 6월에는 궁궐 전체가 총독부로 이관되었다. 당시까지 경희궁에 남아있는 전각들은 1920년대에 헐려 매각되었다. 통감부 중학교는 1915년 경성중학교로 개칭되었고 1925년에는 경기도로 이관되어 경성공립중학교가 되었다. 해방이후 이곳에 있었던 서울고등학교가 강남으로 이전하면서 경희궁지는 민간 기업에 매각되었다. 그 후 비판적인 여론에 따라 서울시는 경희궁지를 다시 매입하고 1984년 공원을 조성하려는 계획이 수립되었다. 1985년에 서울시립박물관 건립 추진 계획이 수립되었고 1988년 승인되면서 오랜 동안 논란이 거듭되었다. 서울시립박물관은 1993년 12월 15일 착공되어 1997년 12월 31일 준공되었다. 2001년 서울역사박물관으로 명칭이 변경되었고 2002년 5월 21일 문을 열었다.[그림 39]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0/05/06 09:38 2010/05/06 09:38